[1]..[6] 7 [8][9][10]..[417] 
햇살은 따듯하고 바람은 아직 찹니다.
햇살에 광주천 변의 버드나무 싹들과 물빛은 반짝거리지만 차가운 바람이 일으키는 잔물결은 봄의 소름 같아 안쓰럽습니다.
2014/03/21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